뉴스 > 조세 > 내국세

[제3회 납세자축제]

국가 세수 1등 기업에 '납세대상'수여… 웹 축제 열린다

  • 보도 : 2020.11.24 07:00
  • 수정 : 2020.11.24 07:00
조세일보

세금을 성실히 납부하여 국가 세수에 기여한 15개 대기업과 3개의 중소기업 등 18개 기업에 '납세대상'을, 납세자권익보호에 기여한 세무법인 등 5개 법인에 대해 '납세자권익대상'을 수여하는 제3회 납세자축제가 12월 1일 웹(web)축제 형식으로 열린다. 

조세일보와 (사)한국세무학회, (사)한국조세정책학회는 이날 오후 3시~4시 서울 강남구 아모리스 강남점 메리츠타워(강남대로 382 메리츠타워)에서 제3회 납세자 web 축제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납세대상은 '성실납세가 애국'이란 취지로 성실납세로 국가세수에 기여한 기업의 기를 살리고, 우리 사회 전반에 깔려 있는 반 기업 정서를 완화하기 위해 제정됐으며 이번이 3년째다.   

조세일보

납세대상 수상 기업은 '납세대상심사위원회'의 까다로운 선정기준과 심도 있는 검토를 통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2019년 귀속 법인세와 2020년 상반기 법인세 중간예납 합산액이 업종별 상위 10% 이내인 기업 ▲유효세율이 14%∼50%일 것 ▲국세청 심층세무조사에 의한 추징액이 아닌 자진납세일 것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기업은 제외한다는 기준을 통과한 기업이다.  

개인 고액납세자는 검증이 난해하다는 측면을 고려해 금년에도 수상대상에서 제외됐다.

2020년 납세대상심사위원회는 ▲전규안 한국세무학회 학회장(숭실대 부총장)이 위원장을 맡았고 ▲오문성 한국조세정책학회장(한양여대 교수) ▲김갑순 한국조세정책학회 부학회장(동국대 교수) ▲조형태 한국세무학회 총무이사(홍익대 교수) ▲백성원 조세일보 전문위원 ▲김상우 조세일보 전문위원 ▲염정우 조세일보 경제부 기자가 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번 축제의 후원사로는 한국세무사회, 한국공인회계사회, 대한상공회의소,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중소기업중앙회, 한국상장사협의회, 코스닥협회 등 7개 경제단체가 참여한다.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행사 참가자 수를 50명 이내로 최소화하여 웹행사로 진행되며, 식사 및 공연은 없다. 또한 참가자 전원을 대상으로 체온측정, 명부작성, 마스크착용, 참가자 간 거리두기준수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