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뚜레쥬르', “플라스틱 빵 칼 줄이기 함께 실천해요”

  • 보도 : 2022.01.21 14:14
  • 수정 : 2022.01.21 14:14

조세일보
◆…뚜레쥬르 카페대학로점에서 고객이 플라스틱 칼을 제외하고 케이크를 구매하고 있다.   사진=CJ푸드빌 제공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뚜레쥬르가 플라스틱 줄이기를 위한 작은 실천을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뚜레쥬르는 이 달부터 케이크류 구매 시 동봉하는 플라스틱 칼을 요청 고객에 한해 제공한다. 그동안 고객의 필요와 관계없이 플라스틱 칼을 함께 포장했으나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절감을 위해 방침을 변경했다.

현재 전 직영점 및 60여 개 가맹점에서 즉시 시행 중이며 적용 매장을 적극 늘린다는 계획이다. 해외에서도 미국 뚜레쥬르 일부 매장에서 2018년부터 플라스틱 칼을 포함한 1회용 식기를 필요 고객에게만 제공하고 있으며 올해 타 지역 및 국가로 확대할 예정이다.

음식 포장으로 발생하는 불필요한 쓰레기를 줄이자는 취지로 시작된 ‘용기 내 캠페인’, 쓰레기 없이 살아보는 ‘제로 웨이스트 챌린지’, 건강을 위해 산책이나 운동을 하며 친환경을 실천하는 ‘비치코밍’, ‘플로깅’ 등이다. 특히, 이런 활동들이 ‘미닝아웃’을 주요 가치로 여기는 MZ 세대들 사이에서 ‘힙(HIP)’함으로 여겨지면서 더욱 빠른 속도로 확대되고 있다.

플라스틱 빵 칼 역시 지난해 일반 소비자들의 주도로 SNS상에서 ‘롤케이크 빵 칼 OUT’ 캠페인이 시작되면서 많은 관심을 모았다. 전국 각지에서 소비자들이 2주간 약 300개의 빵 칼을 모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뚜레쥬르는 친환경적 변화를 일으키려는 의식 있는 소비자들의 활동에 주목하고 브랜드로서 실행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활동을 적극 발굴해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친환경은 더 이상 지속 가능성이 아닌 생존을 위해 필수적이라는 것에 공감하고, 기업의 역할과 실천 방안에 대해 진정성 있게 고민하고 변화해 나갈 것”이라며 “작은 실천이 모여 큰 가치를 이룬다는 마음으로 이번 플라스틱 칼 줄이기에 많은 동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