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 경제

부산시, 수소산업 생태계 조성위한 '수소동맹' 맺어

  • 보도 : 2022.01.11 17:29
  • 수정 : 2022.01.11 17:29

부산테크노파크, 등 유관기관, 파니시아, 코렌스 등 대표 수소기업 18개사 대표 동참

조세일보
◆…11일 오후 롯데호텔 부산에서 열린 '부산 수소동맹 결성식'에 참석한 박형준 시장과 유관기관장과 수소기업 대표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가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첫 걸음마를 뗐다.

부산시는 11일 오후 2시 30분 롯데호텔 부산에서 부산 수소산업 육성과 발전 확산을 위한 '부산 수소동맹 결성식'을 개최했다.

지난해 12월 제21차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발표된 ‘부산시 수소산업 육성방안’의 일환으로, 부산테크노파크를 중심으로 지역 유관기관과 대표 수소기업 18곳이 힘을 모아 산연관 협력체계를 만들어, 부산의 수소산업 밸류체인을 조성하고 수소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수소동맹을 결성하게 된 것.

이번 수소동맹에 참여한 18개사는 파나시아, 코렌스, 금양, 동화엔텍, 엔케이, 대창솔루션, 유니스, DH콘트롤스, 해리아나, 대하, 대도하이젠, 전진엔텍, 영도산업, 한국유수압, 동성화인텍, 동인기전, 부산도시가스, 범한퓨얼셀 등이다.

수소동맹은 공동회장인 파나시아 이수태 회장과 코렌스 조용국 회장을 중심으로 수소저장, 캐리어, 연료전지/BOP(연로전지 주변기계 장치), CCUS(이산화탄소 포집, 활용 및 저장 기술) 등 3개 분과로 나눠 운영되며, 기업들은 수소 관련 생산품 기술개발, 고도화와 수소 클러스터단지 조성, 전문인력 양성 등 지역 수소산업 육성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수소동맹 결성식을 통해 코로나 위기에 어려움이 있는 자동차, 조선 기자재업체의 신산업인 수소 중심의 기업 전환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다양하고 효과 있는 수소산업 육성 정책 추진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기업의 성장 동력이 되도록 시의 역량을 쏟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