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대선주자 여론조사]

[TBS] 양자 ‘윤석열50.2%-이재명36%’...다자 ‘尹45.6%-李32.4%’

  • 보도 : 2021.11.15 09:58
  • 수정 : 2021.11.15 10:45

여야 후보 5자 대결...尹45.6%-李32.4%-심상정4.9%-안철수4.0%-김동연1.1%

尹-李 격차 지난주보다 소폭 더 벌어져, 尹 30에서 지지율 급등, 20대도 우위

尹, 서울 지지율 3주 내 20%p 급등...李 서울 지지율 등락세, 인천/경기도 하락

양자 대결...尹 50.2% 대 李 36.0%, 격차 14.2%p

TBS 의뢰로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11월 2주차(12~13일) 차기 대선 여야 양자대결과 5자 가상대결 여론조사 결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10%포인트 이상의 격차로 앞서는 흐름이 유지된 것으로 15일 나타났다.
조세일보
◆…[출처=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제공]
 
TBS방송 의뢰로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지난 12~13일 양일간 전국 거주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0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이재명 후보, 윤석열 후보, 심상정 정의당 후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김동연 새로운물결(가칭) 후보 등이 맞붙는 5자 대결에서 윤 후보 45.6%, 이 후보 32.4%, 심 후보 4.9%, 안 후보 4.0%, 김 후보 1.1% 등이었다(기타 다른 후보 2.5%, 지지 후보 없음 8.3%, 잘 모름 1.2%).

지난주와 비교하면 윤 후보 지지율은 2.6%포인트, 이 후보는 1.2%포인트 동반상승했지만 격차는 13.2%포인트 지난주 대비 소폭 더 벌어졌다. 이는 지난 5일 국민의힘 대선후보 경선 컨벤션 효과에 따른 윤 후보 지지율 상승 흐름이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윤 후보는 남성 지지율은 대선후보 선출 직전(10/29 조사) 30.6%에서 선출 직후(지난 주) 45.6%로 급등했고, 이번 조사에서도 48.5%로 오름세를 보였다. 여성에서도 34.3%(10/29 조사) → 40.5%(11/5 조사) → 42.7%(이번 조사)로 상승세를 보였다.

연령별로 보면, 윤 후보는 30대에서 대선후보 선출 직전(10/29) 19.4%에서 지난주 선출 직후(11/5) 35.5%로 급등한 뒤 이번 조사에서 45.4%로 지난 주 대비 9.9%포인트 증가했다. 반면, 20대에서는 15.6%(10/29) → 34.3%(11/5) → 27.1%(이번 조사)로 지난주 대비 7.2%포인트 하락해 2030 세대 내에서의 변화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윤 후보는 서울에서 대선후보 선출 직전(10/29) 32.5%, 지난주(11/5) 47.3%로 올랐고, 이번 조사에서도 52.5%로 5.2%포인트가 올라 최근 3주 사이에 무려 20%포인트가 올랐다. 인천/경기는 31.0%(10/29) → 41.0%(11/5) → 41.8%(이번 조사)흐름을 보였다.

무당층의 윤 후보에 대한 지지는 대선후보 선출 직전(10/29) 16.0%서 선출 직후(11/5) 36.6%로 오른 뒤 이번 조사서 11.0%포인트가 하락한 25.6%였다.

이재명 후보는 성별로는 남성에서 2주 전(10/29) 37.8%에서 지난 주(11/5) 31.0%로 하락한 뒤 이번 조사에서 35.4%로 4.4%포인트 상승했다. 여성은 2주 전 28.7%(10/29) → 31.4%(11/5) → 29.5%(이번 조사)로 나타나 윤 후보와 대조를 보였다.

연령별로 이 후보는 20대에서 2주 전 16.9%에서 지난주 14.7%로 하락했으나 이번 조사에서 17.8%로 상승 반전했다. 30대는 32.0%→31.6%→28.2%로 나타나 2주 연속 하락했다.

지역별로 이 후보는 서울에서 2주 전 31.8%에서 지난주 27.8%로 하락했다가 이번 조사에서 30.9%로 3.1%포인트 올랐다. 반면 인천/경기에서는 2주 전 37.4%→35.7%(11/5)→이번 조사35.1%로 소폭이지만 2주 연속 하락했다.

무당층에서의 이 후보 지지율은 2주 전 18.3%에서 지난주 12.8%로 하락한 후 이번 조사에서는 4.9%포인트 상승한 17.7%로 반등했다.

‘기타 다른 후보’를 선택한 응답층은 18.1%(10/29)→ 6.7%(11/5)→2.5%(이번 조사)로 급격히 줄고 있어, 각 후보에 대한 지지세 결집 양상을 보여주고 있다고 KSOI는 분석했다.

◆ 양자 대결...윤석열 50.2% 대 이재명 36.0% (격차 14.2%p)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 간의 양자 가상대결에서도 윤 후보는 50.2%의 지지율로 이 후보(36.0%)에 14.2%포인트 앞섰다. 지난 주 대비 윤 후보는 2.9%포인트, 이 후보는 0.8%포인트 상승해 두 후보는 지난주 대비 소폭 더 벌어졌다.
조세일보
◆…[출처=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제공]
 
연령대별로 보면 18~20대(37.2% 대 24.4%), 30대(52.5% 대 32.2%)와 60대 이상(67.1% 대 27.4%)에서 윤 후보가 앞섰고 40대(42.1% 대 49.1%), 50대(42.1% 대 49.8%)에서는 두 후보가 다소 경합했다. 2030세대와 60대 이상 세대 간의 윤 후보 지지 우위 흐름이 보였다. 지역별로 호남권과 경기/인천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윤 후보 지지세가 강했다.

이번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의 조사는 무선통신사 제공 가상번호 무선전화 100% ARS(자동응답방식)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 응답률은 8.0%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