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감사원, 선관위 자녀 특혜채용 의혹 감사... "자체감사에도 의혹 해소 안돼"

  • 보도 : 2023.05.31 17:27
  • 수정 : 2023.05.31 17:27

"중립성·공정성이 핵심인 선관위 내에서 특혜채용 의혹 발생... 국민적 공분"

전·현직 직원 가족 채용실태 전수조사... "비위 행위자 등 엄중 조치 예정"

조세일보
◆…[조세일보 자료사진]
 
감사원은 최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의 자녀 특혜채용 의혹과 관련해 채용·승진 등 인력관리 전반에 걸쳐 적법성과 특혜 여부 등을 정밀 점검하기로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감사원은 관련해 "최근 선관위 전·현직 고위직이 자신의 자녀를 선관위 경력직 공무원으로 부당 채용했다는 의혹이 언론을 통해 다수 보도됐다"며 "중립성·공정성이 핵심인 선관위 내에서 특혜채용 의혹이 발생했다는 점에서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다"고 감사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선관위의 자체조사 실시에도 불구하고 국민적 의혹이 충분히 해소되지 못하고 있으며, 국회·언론에서도 감사원의 감사를 통한 실체 규명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라고 강조했다.

감사원은 선관위 전·현직 직원의 가족(자녀·친인척 등) 채용실태를 전수조사하고, 선관위의 인력관리 실태를 점검할 계획이다. 감사 중점사항이란 설명인 셈이다.

감사원은 채용 과정에서의 특혜 및 법령 위반 여부는 물론, 채용 후 승진·전보 등에 있어 부당한 편의나 특혜가 제공되었는지 여부 등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아울러 비위 행위자 등 책임자에 대해서는 엄중 조치하고 감사결과를 종합해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감사원은 설명했다.
조세일보
◆…노태악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이 31일 오후 경기도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고위직 간부들의 자녀 특혜 채용 의혹에 대한 특별감사 결과와 후속대책을 발표하기에 앞서 사과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를 위해 감사원은 행정·안전감사국 소속 감사 인력과 2019년 공개한 '비정규직의 채용 및 정규직 전환 등 관리실태' 감사에 참여한 일부 감사관들을 투입키로 했다.

이들은 중앙선관위 및 각급 선관위 등 관련 기관을 대상으로 즉시 자료 수집을 실시하고, 자료수집 내용을 정리해 본 감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