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S-OIL, 4년만에 CEO 교체…알 히즈아지 전 아람코아시아 사장 선임

  • 보도 : 2023.05.09 17:58
  • 수정 : 2023.05.09 17:58

조세일보
◆…안와르 알 히즈아지 신임 S-OIL CEO. 사진=S-OIL 제공
 
S-OIL이 4년 만에 수장 교체를 단행했다.

S-OIL은 9일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새 대표이사 CEO(최고경영자)에 전 아람코 아시아 사장인 안와르 알 히즈아지(Anwar A. Al-Hejazi) 사내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사회는 "알 히즈아지 CEO는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에너지 회사 아람코의 임원을 역임하고 있는 에너지 업계의 전문가로 회사의 경영과 글로벌 성장·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판단했다"며 신임 대표를 추천했다.

신임 알 히즈아지 CEO는 사우디 출신으로 킹파드석유광물대학교에서 화학공학을 전공하고 사우디 아람코에서 1996년부터 27년 동안 석유 가스 생산시설 관리, 사업개발, 투자 현지화, 초대형 프로젝트 관리·시설계획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험을 쌓았다. 2016년 아람코 아시아 재팬 대표이사를 역임했고 2018년부터 아시아지역을 총괄하는 아람코 아시아 사장으로 한국, 중국, 일본의 기업들과 전략적 합작 투자 개발과 협력 관계 구축을 주도했다.

아람코 아시아 사장으로 재임하는 동안 아시아 지역 원유와 LPG 판매에서 현재·잠재 고객과의 관계 구축을 통해 아람코의 시장 점유율을 확대를 이끌었고 저탄소 암모니아와 수소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발굴로 사우디 아람코와 한국, 일본의 10개 주요 업체간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한국 관련 여러 사업에서도 핵심 역할을 맡았다고 평가받는다.

사우디 아람코의 아시아지역 내 합작기업인 쇼와셸석유(일본 도쿄), FREP, SSPC(중국 푸젠성), 벤처 캐피털 펀드(Prosperity7)의 중국법인에서 아람코측 이사로 경영에 참여하며 석유 가스 생산시설을 관리하고 금융 프로젝트를 이끌어 동아시아 지역 경영 문화도 폭넓게 이해하고 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S-OIL은 "신임 CEO는 시설운영, 프로젝트 기획·관리,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의 마케팅 활동과 벤처 캐피털 펀드 경영 참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 지식과 풍부한 경험을 쌓으며 리더십을 발휘해 왔다"면서 "샤힌(Shaheen, 아랍어 '매') 프로젝트의 성공적 건설을 통한 석유화학 확장과 포트폴리오 고도화, 저탄소 수소경제 진출, 2050년 탄소중립 실현 로드맵 추진 등 다가오는 에너지 전환의 시대에 대비한 회사의 전략적 성장에서 우수한 성과를 이끌어낼 적임자"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