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세무사·회계사

삼일PwC 윤훈수 대표이사 연임 확정.. 삼일 4년 더 이끈다

  • 보도 : 2023.04.27 13:57
  • 수정 : 2023.04.27 13:57

오는 7월부터 2027년 6월까지 연임

1위 회계법인으로서의 지위 공고히 한 성과 인정

회계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받아

조세일보
◆…삼일PwC 윤훈수 대표이사.
 
삼일PwC는 27일 사원총회를 통해 윤훈수 대표이사 CEO의 연임을 확정했다.

윤 대표는 CEO 후보로 단독 입후보해 의결권이 있는 전체 파트너들의 투표를 통해 연임이 결정됐다. 임기는 오는 7월부터 2027년 6월까지다.

윤 대표는 2020년 7월 삼일PwC 대표로 취임해 코로나19 팬데믹, 글로벌 경제 불황과 지정학적 갈등, 고금리 및 고물가 등 불안정한 경제 상황 속에서도 감사, 세무, 딜(M&A) 등 모든 서비스 분야에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가며 1위 회계법인으로서의 지위를 공고히 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특히 윤 대표는 그동안 구성원들의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는데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감사 업무의 자동화로 감사 품질을 높이고 회계법인 최초 디지털 솔루션 구독서비스 출시 등 새로운 수익원을 창출, 회계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윤 대표는 "회계법인은 '자본시장의 파수꾼'으로서 '신뢰'라는 사회적 자산을 더욱 공고히 하는데 기여하는 전문가 조직이며 이 같은 소명을 충실히 이행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사회적 기여라고 본다"면서 "앞으로도 수평적 조직문화와 과감한 디지털 전환을 통해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이어가며, 기업과 사회, 삼일의 구성원 모두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윤훈수 대표이사 약력]
- 1965년 서울 출생
- 서울대학교 경영대학 및 동 대학원 졸업
- 한국공인회계사 및 미국 회계사(캘리포니아주)
- 1987년 삼일회계법인 입사
- 1993~1998년 C&L (PwC 전신) 미국 산호세 오피스 근무
- 2010년 PwC 미국 독립성 오피스 근무
- 2015~2017년 삼일회계법인 Human Capital 리더
- 2017~2020년 삼일회계법인 감사부문 대표
- 2020년 7월~ 삼일회계법인 대표이사 CEO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