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갤S22 글로벌 품귀…미국 3개월 후 배송예상, 인도 예약신기록

  • 보도 : 2022.02.28 07:38
  • 수정 : 2022.02.28 07:38

국내외 주요 시장서 인기…품귀현상 장기화 우려도

yunhap
◆…삼성전자, '갤럭시 S22'·'갤럭시 탭 S8' 전세계 본격 출시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삼성전자 갤럭시S22 시리즈가 미국에서 배송에 걸리는 예상 기간이 최장 3개월로 늘어나고 인도에서는 사전 예약 신기록을 세웠다.
 
갤럭시S22가 국내에서 흥행 신기록을 쓰는 가운데 해외 주요 시장에서도 흥행 '청신호'와 함께 품귀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28일 모바일 업계와 해외 정보통신기술(ICT) 매체 등에 따르면 미국에서 사전 예약을 한 갤럭시S22 고객 다수가 예정된 출시일인 이달 25일까지 제품을 받지 못했다.
 
배송 지연이 계속되고 있어 상당수 고객이 4월에 제품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미국 주요 이동통신사를 통해 예약한 고객 일부는 배송 기간이 3개월로 늘어나서 5월이 되어야 배송이 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얘기도 나온다.
 
이에 삼성전자는 현지 소비자들에게 "갤럭시S22의 사전판매량이 우리의 예상을 뛰어넘을 정도로 이번 시리즈에 대한 관심이 역대 최고"라며 "가능한 빨리 제품을 전해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시장과 모델, 색상에 따라 지연이 있을 수 있는 만큼 이해하고 기다려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이미 국내에서도 예약 고객들이 제때 제품을 받지 못하는 등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가운데 해외에서도 비슷한 상황이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yunhap
◆…갤럭시S22 사전판매량 전작 2배 [연합뉴스 자료사진]
 
갤럭시S22는 세계 2위 스마트폰 시장인 인도에서도 사전 예약 12시간 만에 7만대가 넘게 팔리는 등 자체 신기록을 세웠다. 삼성전자는 인도에서 다음 달 10일까지 사전 예약을받는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에 따르면 인도 스마트폰 시장은 2019년 약 1억5천만대 규모로 미국을 제치고 중국에 이어 세계 2위로 올라섰다. 특히 인구 대비 스마트폰 보급률이 상대적으로 낮아 시장 잠재력이 큰 것으로 평가된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인도 시장에서 점유율 18%로 샤오미(24%)에 이어 2위를 지켰으나, 비보(15%)와 리얼미(14%) 등의 추격도 거세지고 있다.
 
삼성전자 인도 제품 마케팅 책임자는 "압도적인 반응에 감사드린다"며 "가능한 빨리 고객에게 제품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외 주요 시장에서 이 같은 인기를 발판으로 갤럭시S22는 전세계 70개국 사전 예약에서 전작 대비 2배 이상 많은 사전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갤럭시 스마트폰 사상 최대 기록을 세웠다.
 
국내에서는 갤럭시S22 시리즈 사전 개통 첫날인 22일 하루 동안 역대 최다인 30만대 이상이 개통됐고, 사전 판매량도 약 102만대로 갤럭시S 시리즈 최고치를 달성했다.
 
다만 출시 초반 품귀 현상이 장기화할 경우 제품 흥행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예상도 나온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예상을 훨씬 상회하는 수요로 인해 일부 배송 지연이 나타나고 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